뉴스2016.03.21 16:40

[랭크5=정성욱 기자]지난 19일, 서울 올림픽 홀에서 개최된 TOP FC 10에서 페더급 타이틀전으 진행된 메인이벤트에서 도전자 이민구(26, 코리안탑팀)가 챔피언 최영광(30, 노바MMA)을 2-0 판정으로 승리를 거두고 새로운 TOP FC 페더급 챔피언에 올랐다. 


경기가 치러진 이틀이 지난 21일 새벽, 최영광은 SNS에 장문의 글을 남기고 돌연 선수 은퇴를 시사해 격투기 팬들과 관계자를 놀라게 했다. 최영광은 랭크5와의 인터뷰를 통해 "'파이터'에 맞춰온 삶에 이젠 지쳤다"며 "일단 쉬고 싶다"는 이야기로 현재 심정을 토로 했다.


또한 이번 타이틀전 판정에 대해 최영광은 "몇 번을 다시 보아도 내가 승리한 경기"라며 인터뷰에서도 이번 경기에 대한 판정에 강한 이의를 제기했다. 


이하 인터뷰 전문


- 은퇴한다는 소식을 들었다. 사실인지?

▲ SNS에 적은 그대로다. 예전부터 생각해왔던 것이고.


- SNS에 적은 것을 봤지만 다시 한번 물어보고 싶다. 은퇴하는 이유가 무엇인지?

 SNS에도 썼지만 29살 때 한성화, 윤민욱 선수에게 고비를 느끼며, 남은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고 생각했다. 그리고 김동규 선수와의 대결에서부터 한 경기, 한 경기를 마지막 경기라고 생각하고 경기에 임했다. 물론 이번 TOP FC 10도 패배하면 마지막이라는 생각으로 케이지에 올랐고, 내가 패배했기에 은퇴를 결정했다.


- 아직 은퇴하기엔 아까운 나이 아닌가? 체력도 최고조이고, 지난 랭크5와 인터뷰에선 식단까지 바꾸어가며 체형까지 변화시켰다고 했다. 국내 대회뿐만 아니라 해외 대회 진출에 대한 생각했다고 들었고.

 물론이다. 많은 생각을 하고 내린 결정이다. 큰 무대에 대한 희망이 있었기에 일과 운동을 병행하면서 스스로를 다독이며 변화시켜왔고 성장시켜왔다. 하지만 현실은 녹녹치 않았다. 챔피언이 되었지만 여전히 힘든 생활은 계속되었다. 내 나이에 대한 문제, 이번 경기 패배에 대한 좌절 등 여러가지 요인이 한꺼번에 작용했다. 



- 이번 대회에 대한 판정에 대해 이의를 제기한 것으로 알고 있다.

 경기를 마치고 나서, 나는 내가 이겼다고 생각했다. 첫 번째 판정 결과가 나왔을 때 '2:1 판정으로 가겠구나'는 생각을 했다. 그리고 동점이라는 두 번째 판정 결과가 나왔을 때는 연장을 준비해야 하겠다는 생각에 모자를 멋어서 세컨드에게 던졌다. 근데 마지막 판정에서 청코너 이민구 선수의 판정이 났을 때, 잠시 멍했다.


당시엔 정신이 없고 경기가 끝난지 얼마 되지 않은지라 자칫 내가 흥분한 상태에서 판단이 흐릴 수 있다는 생각에 스스로 패배를 인정한 후 인터뷰에서도 패배를 인정하는 이야기를 했다. 케이지에서 내려오고 감독님과 함께 경기를 다시 복기해봤다. 감독님과 코치진, 내가 봤을 때 내가 패배할 경기는 아니었다. 


이민구 선수의 로우킥은 정확히 허벅지 면에 맞은 정타가 4번 정도 있었던 것 같고, 나머지는 모두 킥 캐치로 막아냈다. 미들킥과 하이킥은 한 번 정도 외에는 가드로 막아내거나 흘려냈다. 펀치에 의한 유효타 숫자도 내가 많았고, 테이크다운으로 봐도 내가 우세했다. 


대회를 마친 후 감독님께서는 영상을 여러 차례 돌려보면서 프레임을 나누어서 한 장면 한 장면 나누어 보셨다. 또한 해외 유명 격투기 관련 사이트 등을 찾으며 로우킥과 미들킥의 유효타 부위 등에 대한 정보를 찾은 후 함께 이야기해보았을 때도 납득이 되지 않는 부분이 많았다. 게다가 주위에서도, 전문가분들도 내가 우세했다는 이야기를 많이 하고 있는 상황이다. 


- 은퇴에 대한 이야기에 가족과 주변의 반응은 어떤지?

 이번 대회에 가족들이 경기장을 찾아왔다. 마음이 약하신 어머님께선 집에서 내 경기를 보셨다. 경기를 마치고 집에 돌아오니 어머님께선 승리한 경기라며 나를 다독여 주셨고, 아버지는 내 방에 오셔서 손과 다리를 어루만져 주시며 괜찮냐며 이야기해주셨다. 


'사부님'으로 자주 부르는 백형욱 감독님. 이번 경기 준비하면서 여러모로 많은 부분 도움 주셨다. 평소에도 인생의 멘토로서도 항상 상담해주시는 감독님, 많이 가슴 아파하셨다. 


최영광과 노바MMA 백형욱 감독


- 정말 은퇴에 대해 다시금 번복할 생각은 없는지. SNS와 게시판을 보면 은퇴를 번복하라는 팬들의 댓글이 많다. 

 지금까지 파이터로서 힘겨운 인생을 살아왔다. 내가 갈 수 있는 목표가 있었고 그곳을 향해 열심히 뛰었다. 이젠 조금 지친듯하다. 그래도 그만둔다고 하니 시원 섭섭하다. 지금의 생활은 '파이터' 생활을 이어가기 위한 형태로 맞춰 살아갔다. 이에 경제적으로 힘든 부분이 많았고. 이젠 파이터 최영광이 아닌 최영광 자체의 삶을 맞춰 나갈 것이니 지금보다는 경제적으로는 좀 더 나아질 것 같다.


- 앞으로의 계획은?

 우선 휴식을 가질 생각이다. 생각도 정리해야 하고. 19살부터 지금까지 '파이터'의 삶에 맞춰 살아왔다. 이제부턴 또 다른 삶을 살기 위해 여러모로 생각할 것이 많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Posted by 잡학왕
뉴스2016.03.21 06:15

지난 19일, 서울 올림픽 홀에서 개최된 TOP FC 10에 출전한 선수들이 각각 자신의 SNS에 여러가지 이야기를 남겼다. 선수들이 자신의 SNS에 남긴 솔직 담백한 이야기를 한 곳에 모아봤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죄송합니다 너무 못했어요 감사합니다 더열심히 할게요 !

정한국에 의해 게시 됨 2016년 3월 19일 토요일


많이 맞았습니다..󾌺응원와주신 분들 정말 죄송합니다...ㅜㅜ그리고 관장님 감독님 코치님 현석선생님 그리고 우리 선수부 횽님들 많이 도와주시고 신경써 주셨는데 승리로 보답하지 못해서 죄송합니다 더 열심히 해보겠습니다..! 다음에는 더 화끈하고 제가 이기는 경기 꼭 보여드리겠습니다!! 익스트림 컴뱃 화이팅!!

임병희에 의해 게시 됨 2016년 3월 19일 토요일


영상으로 보니까 제가 얼마나 형편없이 했는지 알겠네요.너무 부끄럽습니다.타격은 또 왜저렇게했는지 펀치도 크게치고 평소처럼 가볍게하지 못하고 어깨와 팔에 힘이 잔뜩들어가고 자세도 경직되서 몸이 안움직이는게 한눈에 보일정도네요.너무 긴장한탓인지 너무 경직되있었던거 같습니다.다음시합에선 꼭 보완해서 이런 부끄러운 모습 안보이도록 하겠습니다.

김주환에 의해 게시 됨 2016년 3월 19일 토요일


부족해서졌습니다 이번경기를통해 부족함과 많은걸느꼈습니다 다시도전하겠습니다 응원해준사람들 고맙고 죄송합니다 다음엔 더 성장한모습으로 좋은경기로 보답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안정현에 의해 게시 됨 2016년 3월 19일 토요일


역시나 아직 부족한 부분이 많다고 느꼈습니다. 연습해야할게 너무나도 많고 다음에는 더 좋은 모습으로 돌아오겠습니다. 항상 초심 잃지않고 더 열심히해서 앞으로 더 나아가겠습니다. 승리를 할수있도록 만들어주신 우리...

최승우에 의해 게시 됨 2016년 3월 19일 토요일


대회가 지난 하루 밤새 잠을설치며 아침에 일어났습니다 2004년7월에 김미파이브 로19살나이에 프로에 데뷔하고 2016년3월19일 마지막 경기까지 아들 타이틀방어전이라고 경기를 처음으로 경기장에 직접보러오신 아버지 ...

최영광에 의해 게시 됨 2016년 3월 20일 일요일



Posted by 잡학왕
사진2016.03.21 01:53

[랭크5=서울, 올림픽홀 정성욱 기자]지난 19일, 서울 올림픽홀에서 열린 TOP FC 10 메인 8경기 최영광(인천 노바MMA)과 이민구(코리안탑팀)의 경기 사진. 이날 경기는 이민구가 최영광에게 3라운드 종료 2-0 판정승을 거두어 TOP FC의 새로운 페더급 챔피언에 등극했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Posted by 잡학왕
사진2016.03.21 01:22

[랭크5=서울, 올림픽홀 정성욱 기자]지난 19일, 서울 올림픽홀에서 열린 TOP FC 10 메인 7경기 강정민(부산 모스짐)과 윌 초프(미국)의 경기 사진. 이날 경기는 윌 초프가 강정민에게 3라운드 종료 2-1 판정승을 거두었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Posted by 잡학왕
사진2016.03.21 01:04

[랭크5=서울, 올림픽홀 정성욱 기자]지난 19일, 서울 올림픽홀에서 열린 TOP FC 10 메인 6경기 사토 다케노리(일본)과 김한슬(코리안탑팀)의 경기 사진. 이날 경기는 김한슬이 사토 다케노리에게 3라운드 종료 3-0 판정승을 거두었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Posted by 잡학왕
사진2016.03.21 00:45

[랭크5=서울, 올림픽홀 정성욱 기자]지난 19일, 서울 올림픽홀에서 열린 TOP FC 10 메인 5경기 최승우(MOB)과 오태석(수도관)의 경기 사진. 이날 경기는 최승우가 오태석에게 1라운드 1분 53초 니킥에 의한 KO승을 거두었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Posted by 잡학왕
사진2016.03.21 00:36

[랭크5=서울, 올림픽홀 정성욱 기자]지난 19일, 서울 올림픽홀에서 열린 TOP FC 10 메인 4경기 김동규(부천 트라이스톤)과 황영진(신MMA)의 경기 사진. 이날 경기는 황영진이 김동규에게 2라운드 2분 42초 펀치-파운딩에 의한 레프리스톱으로 TKO승을 거두었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Posted by 잡학왕
사진2016.03.21 00:15

[랭크5=서울, 올림픽홀 정성욱 기자]지난 19일, 서울 올림픽홀에서 열린 TOP FC 10 메인 3경기 안정현(옥타곤멀티짐)과 장원준(코리안탑팀)의 경기 사진. 이날 경기는 장원준이 안정현에게 3라운드 종료 3-0 판정승을 거두었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Posted by 잡학왕
사진2016.03.20 23:56

[랭크5=서울, 올림픽홀 정성욱 기자]지난 19일, 서울 올림픽홀에서 열린 TOP FC 10 메인 2경기 최정범(파라에스트라 청주)과 김주환(러쉬클랜MMA)의 경기 사진. 이날 경기는 김주환이 최정범에게 3라운드 1분 30초에 슬램에 의한 KO승을 거두었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Posted by 잡학왕
사진2016.03.20 23:50

[랭크5=서울, 올림픽홀 정성욱 기자]지난 19일, 서울 올림픽홀에서 열린 TOP FC 10 메인 1경기 임병희(익스트림컴뱃)과 정한국(부산 팀매드)의 경기 사진. 이날 경기는 정한국이 임병희에게 3라운드 종료 3-0 판정승을 거두었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Posted by 잡학왕
영상2016.03.19 12:07

[랭크5=정성욱 기자]지난 18일, 서울 롯데 시티호텔 구로에서 개최된 'TOP FC 10 Yeong gwang VS Min Gu'의 계체량이 진행됐다. 


이날 메인 선수들은 모두 계체량에 통과했으며, 한성화는 감량도중 건강이 악화되어 출전하지 했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 TOP FC 10 계체 결과


- 메인 카드

[페더급 타이틀전] 최영광(65.30kg) VS 이민구(65.55kg)

[라이트급] 강정민(70.80kg) VS 윌 초프(70.60kg)

[웰터급] 사토 다케노리(76.95kg) VS 김한슬(77.45kg)

[68kg 계약] 한성화(건강 악화로 출전 무산) VS 최승우(68.85kg)

[밴텀급] 김동규(61.45kg) VS 황영진(61.45kg)

[밴텀급] 안정현(60.70kg) VS 장원준(61.60kg)

[플라이급] 최정범(56.72kg) VS 김주환(57.16kg)

[페더급] 정한국(66.10kg) VS 임병희(66.00kg)


- 언더 카드

[80kg 계약] 김재웅(80.35kg) VS 장범석(1차 80.60kg/2차 80.50kg)

[밴텀급] 남기영(61.10kg) VS 최재우(61.70kg)

[페더급] 윤태승(66.20kg) VS 최승필(65.80kg)

[밴텀급] 김명구(61.49kg) VS 김세현(61.25kg)

[플라이급] 권민수(56.62kg) VS 정도한(57.02kg) 

[라이트] 박종헌(70.30kg) VS 유성훈(70.50kg)

Posted by 잡학왕
뉴스2016.03.09 09:45


걸그룹 '워너비'와 '블루미'가 종합격투기 대회 TOP FC(탑FC) 응원에 나섰다. 이들은 오는 3월 19일(토),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개최되는 TOP FC 10을 응원하는 영상을 보내왔다. 


'워너비'와 '블루미'는 영상을 통해 "3월 19일에 열리는 TOP FC 10번째 대회를 워너비가 뜨겁게 응원한다"며 "우리도 경기장을 직접 찾아 뜨겁게 응원하겠다. 많은 분들이 경기장을 찾아왔으면 한다"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걸그룹 '워너비'의 응원 영상


걸그룹 '워너비'(지우, 세진, 서윤, 시영, 아미, 은솜)는 2015년 7월 디지털 싱글 '전체차렷'이라는 곡으로 데뷔했다. 같은 해 11월 '손들어'로 두번째 디지털 싱글을 냈으며 12월을 끝으로 잠정 휴식기에 들어갔다. 데뷔 전 부터 멤버 전원이 과거 걸그룹 데뷔, 유명 아이돌들의 댄스 트레이너로 활동한 이력을 갖춰 프로페셔널한 신인 그룹으로 방송 관계자들로부터 “기대되는 신인으로 손꼽힌다”는 평가를 받은 바 있다.

걸그룹 '블루미'의 응원영상


걸그룹 '블루미'(건영, 연지, 서연, 지윤)는 올해 2월에 열린 쇼케이스 'Blooming Day'로 정식 데뷔한 4인조 신인 걸그룹이다. 이들의 첫 앨범인 'Blooming Day'는 ‘꽃이 만발한, 청춘과 젊음의 아름다움과 활력이 넘치는‘이라는 뜻으로 언제나 활력이 넘치는 그룹이 되고 싶다는 바람이 담겨 있다고 한다. 데뷔앨범은 ‘너 때문이야’, ‘흥! 칫! 뿡!’ 2곡으로 이뤄져 있다. 


걸그룹 '워너비'와 '블루미'가 응원하는 TOP FC 10는 오는 3월 19일(토),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개최된다. 최영광과 이민구의 패더급 타이틀전을 비롯해 총 8개의 경기가 치러진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Posted by 잡학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