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C 드림]누구 근육이 파이터 근육? 송규호와 박종헌의 '근육 썰전'!

잡학왕 / 2016.10.05 16:50

'섹시 킹콩' 송규호(28, 울산 팀매드)와 '좀비가 된' 박종헌(23, 코리안좀비MMA)이 오는 8일 파주 전용 경기장에서 처음으로 열리는 TFC 드림 대회에서 라이트급 토너먼트 8강전을 벌인다.

 

둘 모두 TFC 무대를 한 차례 밟아본 경험이 있다. 송규호는 지난 5월 'TFC 11'에서 9승 1무 11패를 기록 중이던 베테랑 우하오티안(29, 중국)의 그래플링에 밀려 3라운드 종료 만장일치 판정패했고, 박종헌은 지난 3월 'TFC 10'에서 유성훈에게 3라운드 종료 3대 0 판정승을 거뒀다.

 

송규호-박종헌戰은 라이트급 토너먼터 대표 몸짱들의 대결이라고 볼 수 있다. 프로필 촬영장에서 만난 송규호는 보디빌더를 연상시키는 잘 다듬어진 몸매를 선보였고, 신장 184cm, 리치 192cm의 박종헌은 출전자 중 최고의 육체를 과시했다. 한 체급 위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

 

라이트급 토너먼터 10인은 국내 라이트급을 호령했던 '특전사 파이터' 김종만(38, 김종만짐) 팀과 '주먹 대통령' 김도형(34, 피스트짐) 팀으로 나눠 지도와 평가를 받았다. 김성권은 늑골 부상, 조세환은 테스트를 통과하지 못했다.

 

기초 체력, 타격-그래플링 스파링 등의 테스트에서 최종 2위를 기록한 송규호는 망설임 없이 박종헌을 지목했다. 두 선수는 대진이 성사된 뒤, 서로에 대한 말을 아끼고 있다. 프로모션을 위해 일부러라도 대립 구도를 만드는 여러 대회의 메인매치들과는 확실히 다른 분위기다. 하지만 서로의 몸에 대해선 한 마디씩 주고받았다.

 

"피지컬로 종합격투기를 하는 것이 아니다. 파이터에겐 불필요한 근육으로 보인다. 실전에서 강함을 증명하겠다"고 송규호가 말하자, 박종헌은 "선수에게 어울리지 않는 가슴 근육을 갖고 있더라. 펀치를 내지를 때 필요한 삼두근 운동 외엔 안 해도 됐을 웨이트 트레이닝을 했단 걸 느끼게 해줄 것"이라고 밝혔다.

 

박종헌과 송규호


송규호의 강점은 돌덩이 같은 근육에서 나오는 힘과 유도선수로 훈련해오면서 다져진 지치지 않는 체력이다. 킹콩처럼 밀어붙이는 묵직한 연타가 주 공격방법이다. 사전 테스트에서 라이트헤비급 파이터 정다운을 테이크다운시키는 등 괴력을 과시하기도 했다.

 

박종헌 역시 출중한 근력을 바탕으로 한 타격이 일품이다. 최근 상경하면서 정찬성의 체육관에서 훈련 중인 그는 존경하는 대상과 매일 몸을 섞기 때문에 동기부여가 확실, 날이 갈수록 실력이 상승하는 걸 몸소 느낀다고 한다. 몰랐던 부분, 간과했던 부분까지 세밀히 운동했기에 확실히 달라진 모습을 선보이겠다고 덧붙였다.

 

둘의 대결은 힘과 체력의 충돌로 압축된다. 테이크다운 이후 파운딩 펀치로 경기를 지배하는 송규호와 스텝을 활용하며 원거리에서 직격탄을 날리는 박종헌의 경기스타일 상성 상 파워와 스태미나가 승패의 큰 영향을 미치게 된다. 누가 먼저 지치느냐, 누가 끝까지 상대를 압박할 수 있는가가 승부를 가를 전망이다.

 

송규호-박종헌은 아직 프로 무대에서 자신의 진가, 잠재력을 보여주지 못했다. 라이트급 토너먼트 우승 시 타이틀 도전권을 획득할 수 있는 만큼 온 힘을 다해 총공세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승자는 오는 12월 'TFC 드림 2'에서 이동영vs유정선, 최우혁-석주화戰, 최정현-오호택의 대결 승자 중 한 명과 준결승전을 펼친다. 결승은 내년 초에 치러지며, 반대 시드에는 홍성찬-사토 타케노리의 2차전 승자가 이름을 올릴 예정이다.

 

이번 대회에서는 라이트급 토너먼트 외에도 웰터급 차세대 기대주 황대순(26, 부천 정심관)과 박건환(27, 익스트림컴뱃), 레슬러 출신의 '슬러' 최진영(22, 코리안탑팀)과 파이팅 넥서스 한국 페더급 토너먼트 우승자 최강주(24, MMA스토리)가 후반부에서 한판승부를 벌인다.

 

전반부에서는 플라이급의 새바람 정도한(28, 부천 트라이스톤)-임태민(21, 코리안탑팀)戰, 스무 살 차이가 나는 김정현(18, 팀에이스)과 윤형옥(38, 샤인디)의 플라이급매치 등이 치러진다.

 

'TFC 넘버 정규시리즈'와 'TFC 아마추어-세미프로 리그(주짓수몰 리그)'를 잇는 정식 프로대회인 TFC 드림은 넘버시리즈와 동일한 룰로 진행된다. 5분 3라운드를 기본으로 하며, 팔꿈치 공격이 허용된다. 모든 경기는 8일 오후 5시 SPOTV+와 네이버 스포츠에서 생중계된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 TFC 드림 1- 라이트급 토너먼트 8강

2016년 10월 8일 경기도 파주 TFC 전용 경기장(오후 5시 SPOTV+, 네이버 스포츠 생중계)

 

-후반부-

[라이트급 토너먼트 8강] 이동영 vs. 유정선

[라이트급 토너먼트 8강] 송규호 vs. 박종헌

[라이트급 토너먼트 8강] 최우혁 vs. 석주화

[라이트급 토너먼트 8강] 최정현 vs. 오호택

[웰터급매치] 황대순 vs. 박건환

[페더급매치] 최진영 vs. 최강주

 

-전반부-

[플라이급매치] 정도한 vs. 임태민

[플라이급매치] 김정현 vs. 윤형옥

[밴텀급매치] 우정우 vs. 조승현

[밴텀급매치] 윤주환 vs. 장현우

Tags : , , ,

/ Comments 0

Blog Information

잡학왕

Calendar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이메일 구독

Rank 5의 새 글을 이메일로 받으려면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세요.

서울시 동작구 상도로 357, 70호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758 | 발행인 : 정성욱
Copyright © Rank5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