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X FC 대표 파이터 김상재, 전슬기 타이틀 정조준! MAX FC 남녀 4강 토너먼트 개최!

잡학왕 / 2016. 5. 26. 22:16

[랭크5=정성욱 기자] 입식격투기 대회 MAX FC(한글표기: 맥스FC)가 대회 부제를 ‘쇼미더맥스’로 결정하고 6월25일(토) 전북 익산 실내체육관 개최를 확정했다. 이번 대회 중심 구도는 MAX FC 남녀 초대 챔피언 타이틀 4강 토너먼트가 될 예정이다.


초대 맥스FC 챔피언 타이틀전 체급은 여자 -52kg급과 남자 -55kg급으로 체급 내 4강을 가려 최종 결승전을 9월 서울 대회에서 치른다는 계획이다.


(좌측부터) MAX FC 파이터 김상재, 전슬기


먼저 여성부 -52kg 4강은 맥스FC 프랜차이즈 선수라고 할 수 있는 ‘격투여동생’ 전슬기(23, 대구무인관)가 일찌감치 내정된 가운데, 퍼스트리그3를 통해 선발된 오경미(26, 수원챔피언)가 상대로 결정되었다. 반대편 시드에는 이미 전슬기와 한 차례 격전을 치뤄 근소한 차이로 패배한 장현지(23, 부산홍진)가 KMK(코리아무에타이킥복싱) 챔피언 김효선(36, 인천정우관)과 격돌한다. 여성부 4강전은 명실상부 대회사 프랜차이즈 선수 입지를 수성하려는 전슬기와 이를 빼앗고자 하는 여성 선수들의 격전이 될 전망이다. 


남자부 -55kg급 초대 챔피언 토너먼트는 이미 국내 4개 단체 챔피언 벨트를 보유하고 있는 경량급 최강자 김상재(27 진해정의)와 ‘커피프린스’ 김동성(23, 청주더짐)이 대결한다. 이들은 KBC(코리아베스트챔피언십)에서 타이틀을 놓고 두 차례 맞붙어 김상재가 모두 승리를 거두었다. 


‘동안의 암살자’ 윤덕재(23, 의왕삼산)는 전 일본 킥복싱 밴텀급 챔피언, WPMF 세계 슈퍼밴텀급 챔피언 등 4개 단체 챔피언을 지낸 바 있는 베테랑 후지와라 아라시(36, 일본/반게링베이)와 맞붙게 되었다. 윤덕재는 WMC 챔피언 출신의 일본 파이터 다카 센차이짐에게 압도적인 경기 운영으로 승리를 거둔 바 있으며, 후지와라 아라시는 최근 김동성과 대결해 승리를 거둔바 있다.


MAX FC04 ‘Show me the MAX’는 6월25일(토) 전북 익산 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된다. 대회사는 화려한 이벤트와 매치업을 통해 완전히 새로운 컨셉의 입식격투기 대회를 보여주겠다는 각오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MAX FC04 ‘Show me the MAX’ 남녀 초대 챔피언 토너먼트 4강전 대진


MAX FC 초대 여성부 챔피언 -52kg급 4강전


김효선(인천정우관) vs 장현지(부산홍진)

전슬기(대구무인관) vs 오경미(수원챔피언)


MAX FC 초대 남성부 챔피언 -55kg급 4강전


후지와라 아라시(반게링베이) vs윤덕재(의왕삼산)

김상재(진해정의) vs 김동성(청주더짐)


/ Comments 0

Blog Information

잡학왕

Calendar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이메일 구독

Rank 5의 새 글을 이메일로 받으려면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세요.

서울시 동작구 상도로 357, 70호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758 | 발행인 : 정성욱
Copyright © Rank5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