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2016.03.03 00:19


오는 4월 16일, 북경 공인체육관에서 개최될 ‘XIAOMI ROAD FC 030 IN CHINA’의 포스터가 공개됐다.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는 무제한급 4강 토너먼트에 참가하는 선수들을 서유기 캐릭터로 패러디한 포스터로 손오공은 명현만, 저팔계는 아오르꺼러, 사오정은 마이티 모, 그리고 삼장법사는 최홍만이다. 


ROAD FC 030 in China 포스터


지난해 12월 26일 ROAD FC (로드FC)는 중국 상해 동방체육관에서 XIAOMI ROAD FC 027 IN CHINA 개최, 무제한급 8강 토너먼트를 시작했다. 8강 토너먼트를 통해 최홍만(36, FREE), 아오르꺼러(21, XI’AN SPORTS UNIVERSITY), 마이티 모(46, MILLENNIA MMA), 명현만(31, APGUJEONG GYM)이 살아남으며 4강에 진출했다.


4강 대진은 아오르꺼러와 최홍만, 마이티 모와 명현만의 대결로 치러진다. 먼저 아오르꺼러와 최홍만의 대진은 ‘씨름의 대결’이라고 볼 수 있다. 아오르꺼러는 몽골 씨름인 부흐를 수련한 파이터다. 8강 토너먼트에서 ‘전직 야쿠자’ 김재훈(27, APGUJEONG GYM)을 상대로 승리를 거두며 4강에 진출했다. 아오르꺼러는 경기가 끝난 후에도 김재훈을 향해 파운딩 공격을 시도, ‘비매너 논란’에 휩싸이기도 했다. 최홍만은 제 41대 씨름 천하장사 출신이다. 중국의 루오췐차오(20, WESTERN BODY)에 기권승을 거둬 아오르꺼러와 대결하게 됐다.

 

아오르꺼러는 “키만 크고 마른 최홍만을 때려주겠다”라며 선전포고 했고, 최홍만은 “버릇  없는 아오르꺼러를 혼내주겠다”라며 김재훈의 복수를 다짐했다.

 

마이티 모와 명현만의 대결도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마이티 모는 최무배(46, CHOIMUBAE GYM), 명현만은 리앙 링위(23, XI’AN SPORTS UNIVERSITY)를 KO로 꺾었다. 타격에서 둘째가라면 서러울 정도의 타격가들 다운 모습이었다. 4강에서 싸우게 된 마이티 모와 명현만은 각자 자신감 있는 각오를 밝혔다.

 

마이티 모는 “내가 왜 마이티 모라고 불리는지 ROAD FC 무대에서 파워를 통해 증명하겠다”라고 말했고, 명현만은 “마이티 모는 나의 운동 대선배다. 하지만 1라운드 안에 쓰러뜨릴 것”이라며 당찬 모습을 보였다.

 

XIAOMI ROAD FC 030 IN CHINA의 무제한급 포스터는 중국 명나라의 장편 신괴(神怪) 소설 ‘서유기’를 모티브로 컨셉을 잡았다. 등장인물인 손오공, 저팔계, 삼장법사, 사오정의 모습을 각각 명현만, 아오르꺼러, 최홍만, 마이티 모로 묘사했다. 토너먼트에 참가하는 선수들을 알 수 있게 각 캐릭터들의 특징을 재미있게 표현했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Posted by 잡학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