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X FC 03 계체 포토] MAX FC 03 in Seoul 메인리그 계체 결과

잡학왕 / 2016. 3. 25. 22:06

[랭크5, 서울 명동=정성욱 기자] 25일, 서울 명동 로얄호텔에서 MAX FC 03 in Seoul 메인리그의 계체량이 진행됐다. 총 8경기 16명이 계체량에 참가해, 곽진수를 제외한 전원이 계체량을 통과했다. 1kg을 초과한 곽진수는 전체 점수에서 1점 감점의 패널티를 받게 됐다. 


이하 선수들의 각오 


전슬기(대구 무인관) : 첫 번째 두 번째 이어 세 번째까지 뛸 수 있게끔 불러주신 이용복 대표님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다. 첫 번째는 뭔가 확실하게 보여준 것 같지 않아서, 이번엔 더 열심히 준비했다. KO를 기대해도 좋을 것이다.


장현지(부산 홍진체육관) : 처음으로 출전하게 됐는데, 흔히 오지 않는 기회인 만큼 확실히 화끈하고, 여자 경기도 이렇게 멋있을 수 있구나란 생각이 들 정도의 경기를 선보이겠다.


김준화(안양 삼산총관) : MAX FC 2회 경기 때 너무 부끄럽고 수치스러운 모습 보여드린 것 같다. 판정까지 안 갈 거고, 지든 이기든 무조건 KO인 경기를 만들겠다.


이상우(문막 청학) :  1~2라운드 안에 KO승을 거두고 싶다. 무패 전적 끝까지 이어나가겠다. 아주 혼내드리겠다.


우승범(남양주 삼산) : 지난 MAX FC 02에서 곽진수를 이겼는데, 확실히 못 이긴 거 같아서 이번에 확실한 경기를 보여드리겠다.


곽진수(대구 청호) : MAX FC 02 대회 때 우승범에게 판정패로 졌다. 이번에는 KO승으로 화끈하게 리벤지 하도록 하겠다. 


김얄(대화 무에타이) : MAX FC 1회 대회 출전 예정이었으나 메르스 때문에 취소되어 경기에 참가하지 못했다. MAX FC 03회에 드디어 메인경기를 뛰게 됐다. 미들급 최강이 되기 위해 박만훈을 꼭 KO로 이기고 나서. 미들급 최강자인 진시준과 싸우고 싶다. 


박만훈(청주 제이킥짐) : 지난 MAX FC 02 컨텐더리그 때 내가 최훈에게 역전 ko승을 거두었다. 전에 김율과 경기를 치른 적이 있던데 그때 최훈에게 진걸 봤다. 내가 최훈에게 이겼으니까 김얄도 나에게 패배할 것이다. 아직 군대 안 갔다 온 것 같은데, 갔다 와야 사내라고 볼 수 있다. 예비군의 힘을 보여드리겠다.


심준보(인천 정우관) : 오랜만에 프로무대 뛴다. 내가 누군지 이 경기를 통해 알려드리겠다.


황진수(광주 팀치빈) : MAX FC에 처음으로 출전하게 됐다. 날 기억할 수 있게 화끈한 경기, 명경기 나올 수 있게 노력하겠다.


윤덕재(의왕 삼산) : MAX FC 02에서 너무 욕심을 많이 부려 상대를 KO시키지 못했다. 이번에는 화끈한 경기로 반드시 승리하겠다.


김동성(청주 더짐) : 이번 경기는 메인 무대 못지 않게 화려한 경기로 격투기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겠다. 


이지훈(인천 정우) : 이번 MAX FC 03의 코메인을 배정받았다. 전략에 맞게 반드시 쓰러뜨리겠다. 나승일은 아마추어를 많이 해서 공격을 들어가면 그런지 바로 등을 돌릴려고 하더라. 이번 경기는 아주 끈적끈적하게 경기를 진행하여 꼭 KO시키겠다. 2라운드까지는 테스트를 해보고 3라운드에 끝내겠다.


나승일 (오산 삼산) : 2년 전, 19살때 KBC라는 무대에서 이지훈에게 판정패 한 적 있다. 이제는 실력이 많이 올라와서 이길 수 있다. 끈적끈적한 경기에 대적해 미끌미끌한 경기를 펼치겠다. 복부 타격 준비를 많이 했는데 경기 끝나고 복부가 괜찮을지 모르겠다. 2라운드에 꼭 복부 타격으로 끝내겠다. 참! 등장할 때 트로트 가수 오로라와 함께 등장하니 많이 기대해 달라. 


김상재 (진해 정의회관) : 1회에 이어 3회에 출전하게 되어 영광스럽다. 많은 분들이 기대해주셔서 기분도 좋고 부담스럽기도 하지만, 언제나 처럼 화끈한 경기를 펼칠 것이다. 이번 경기는 50전째다. 이 운동을 시작한지도 벌써 10년차다. 이번 대회를 계기로 대한민국 입식의 부활과 더불어 김상재가 링을 지배하는 것을 볼 수 있을 것이다. 


아사히사 야스오(일본) : 처음 뵙겠습니다. 일본에서 왔습니다. 감사합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한국어로) 상대인 김상재를 선수로서 존경한다. 내가 낼 수 있는 최고의 스피드와 파워로 상대할 것이다. 


이용복 MAX FC 대표 : 작년 1, 2회를 지방에서 치르고 이번 3회 대회로 서울에 입성하게 됐다. 6월에는 익산에서 4회 대회를, 8월, 혹은 9월에 서울에서 5회 대회를 준비하고 있다. 그리고 11월에는 다시 대구에서 경기를 계획중이다. 


4회 대회부터는 김상재, 윤덕재 등이 활동하는 체급인 55kg급 MAX FC 챔피언 결정전 4강 토너먼트를 계획하고 있다. 김상재와 함께 이번 윤덕재와 김동성의 승자가 토너먼트에 포함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전슬기가 활동하는 여성부 53kg급도 4강 토너먼트를 진행한다. 


MAX FC 챔피언은 국내용 챔피언으로 머무르지 않고 세계적으로 인정받을수 있도록 주최측은 노력할 것이다. 각 토너먼트에 해외 실력파 선수들을 초청해, 진정 세계적으로 인정받을수 있는 MAX FC 챔피언 타이틀을 만들 것이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 MAX FC 03 in Seoul MAIN LEAGUE>>

1경기. [여성부 –53kg] 2분3라운드

전슬기 (대구 무인관/52.85kg) VS 장현지 (부산 홍진/52.30kg)


2경기. [-80kg] 3분3라운드

김준화 (안양 삼산총관/79.33kg) VS 이상우 (문막 청학/79.05kg)


3경기 [-60kg] 3분3라운드 +팔굽

우승범 (남양주 삼산/59.60kg) VS 곽진수 (대구청호/61.20kg*1점 감점)


4경기. [-71.99kg] 3분3라운드 +팔굽

김 얄 (대화 무에타이/71.25kg) VS 박만훈 (청주 제이킥짐/71.55kg)


5경기. [-65kg] 3분3라운드

심준보 (인천 정우관/64.70kg) VS 황진수 (광주 팀치빈/64.90kg)


6경기. [-55kg] 3분3라운드 +팔굽

윤덕재 (의왕 삼산/54.04kg) VS 김동성 (청주 더짐/54.60kg)


7경기. [-70kg] 3분3라운드

이지훈 (인천 정우/69.80kg) VS 나승일 (오산 삼산/69.15)


8경기. [-55kg] 3분3라운드 +팔굽

김상재 (진해 정의회관/54.88kg) VS 아사히사 야스오(일본/54.60kg)










































Tags : , , , ,

/ Comments 0

Blog Information

잡학왕

Calendar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이메일 구독

Rank 5의 새 글을 이메일로 받으려면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세요.

서울시 동작구 상도로 357, 70호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758 | 발행인 : 정성욱
Copyright © Rank5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CMSFactor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