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2016.01.26 15:10


임소희


MAX FC 02 IN 대구를 통해 얼굴을 알린 여성파이터 임소희(20, 남원정무문)가 2월, 일본 원정에 나선다. 임소희는 오는 2월 11일 일본 도쿄 디퍼아리아케에서 열리는 슈켄(蹴拳)30에 출전해 일본의 마츠다 레나와 대결한다.


임소희는 16전 13승 3패의 경력으로 킥복싱과 우슈를 수련한 전형적인 여성 타격다. 코리안비스트킥복싱 밴텀급 챔피언, 세계전통호국무예총연합회 밴텀급 챔피언 등을 지냈으며  제7회 . 제8회 아시아청소년 우슈선수권대회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기도 했다. 작년 12월에 개최된 'MAX FC 02 IN 대구'에 출전해 전슬기와 리벤지 전을 펼쳤으나 판정패했다.


임소희의 상대인 마츠다 레나(일본)는 19전 14승 1패 4무의 여성 타격가로 WBKF 세계 여자 플라이급 챔피언 · J GIRLS 플라이급 챔피언이다. 로우킥과 스트레이트를 주무기로 사용하는 선수로 9전만에  J GIRLS 플라이급 챔피언에 오른 실력파다. 지난해 1월 슈켄24에선 전슬기에게 판정승을 거둔바 있다. 


슈켄 30 포스터


임소희 이번 일본 원정에서 꼭 승리를 거두겠다는 각오다. 이번 대회에서 승리를 거둔후 맥스FC 여성부 챔피언을 노리겠다는 것. 두개 단체의 챔피언인 레나에게 임소희가 승리를 거둔다면 올해 신설되는 맥스FC 여성부 챔피언 자리를 노려볼 만 하다. 특히 레나는 전슬기에게 승리를 거둔바 있어 임소희가 이번 경기에서 승리를 거둔다면 전슬기와의 재대결을 요청할 수 있는 명분도 주어진다.


슈켄(蹴拳)은 출범 후 연 5회 이상 대회를 개최하고 있는 일본의 중견 입식타격기 단체로 MAX FC와 교류하고 있는 단체다. 지난해 10월에는 MAX FC 소속으로 윤덕재, 최재웅, 곽진수가 출전했으며 윤덕재는  WMC 챔피언 출신의 다카 센차이짐에게 긍리를 거둔바 있다. 


한편 MAX FC는 올해 4번의 넘버링 대회와 퍼스트리그 3회를 계획중이다. 오는 2월에는 'MAX FC 퍼스트리그 02 & S.O.K.N VOL.4'를 경기도 의정부 실내체육관에서 개최한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Posted by 잡학왕
뉴스2016.01.05 14:36



입식타격 단체 맥스FC(MAX FC)가 S.O.K.N과 콜라보로 오는 2월 20일 10시 경기도 의정부 실내체육관에서 SONK 신인전과 맥스FC 선수 선발전을 동시 개최한다. 


맥스FC는 지난해 10월 충남 홍성에서 처음 선수선발전을 진행바 있으며, 선발전에서 좋은 기량을 보인 선수들은 지난 12월에 개최된 맥스FC 2회 대회 컨텐더리그에 진출한 바 있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1. 대회명: S.O.K.N VOL.4 & 제2회 MAX FC 선수 선발전


2. 대회일시: 2016년 2월 20일 (토) SOKN 10시 : MAX-FC 선발전 14시


3. 계체량 : 2015년 2월 20일 오전 9시~10시


4. 대회장소: 경기도 의정부 실내체육관


5. 접수마감: 2016년 2월 5일


6. 접수처: 

SOKN VOL4 : http://cafe.daum.net/SOKN MAX FC선발전 : http://cafe.daum.net/maxfc


7. 출전비: SOKN : 3만원 MAX FC 4만원


8. 주최/주관: SOKN 프로모션, 의정부시체육회 이종격투기연합회 기획: MAXFC, K-NETWORK 주관방송: 올래KT


9. 경기룰요약:

SOKN 신인전 : SOKN 카페참조

MAX FC 선발전 : 발등정강이 보호대착용, 무릎2외, 팔굼치공격 없음, 무릎 안면공격 없음

기타사항은 MAXFC 룰에 따라 결정 됩니다. 심판 5부심제도

http://www.maxfc.tv 참조 하세요.


10. 기타: 1부는 SOKN 신인전 2부는 MAX FC선수 선발전입니다.

이번대회를 통해 2016년 4월 MAX-FC 03 서울대회에 출전할 선수를 선발합니다.


11. 선수복장 및 장비는 MAXFC 공식제품인 CONTENDER 브랜드만 인정을 합니다.


12. 문의 : SOKN 대회 : 의정부 원투체육관 관장 남일 010-2758-5658 / 이상훈 관장 010-5340-2361

MAX FC 선발전 : 본부장 권영국 010-3743-7487 / Promoter 이재훈 010-2527-7967


13. 후원 : 고릴라 펙토리 , 칸스포츠 쇼핑몰 , 케어플랜 26

Posted by 잡학왕
영상2015.08.30 12:59

MAX FC 1 메인카드 8경기 계체량 현장

2015년 8월 28일 익산 백제웨딩홀


[-56kg] 김상재(정의회관) vs 나카무라 카즈요시(오키나와 마키체육관)


[-65kg] 이찬형(인천 무비) vs 손준오(부산 홍진) 


 [-60kg] 정상진(인천 무비) vs 김현철(부산 홍진)


 [-63kg] 고인수(인천 무비) vs 원용성(부산 홍진)


[-67kg] 강민석(부산 팀JU) vs 김진국(수원 타이혼)



 [-73kg] 이지훈(인천 정우관) vs 추정훈(김해 JY)


 [-65kg] 정지수(안산 투혼) vs 김훈재(포항훈련원)


[-51kg] 김민지(엑스짐 펀짐) vs 전슬기(대구 무인관)


Posted by 이교덕 기자
뉴스2015.08.12 13:59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이하 메르스)로 인해 연기되었던 입식격투기 대회 '맥스 파이팅 챔피언십(MAX FC, MAX FIGHTING CHAMPIONSHIP)이 오는 8월 29일 익산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된다. 


MAX FC는 지난 6월 6일 첫 대회를 치를 예정이었으나 개최지인 전북에 메르스가 발생하게 됨에 따라 급작스럽게 대회를 연기한 바 있다. 대회를 주최하는 MAX FC의 이용복 대표는 랭크5와의 인터뷰에서 "선수들의 안전과 시민들의 안전, 대회를 준비하는 모든 분들의 안전이 우선이라고 생각하여 대회를 급작스럽게 연기했다"고 연기 이유를 밝힌 바 있다.


대회는 6월에 예정되었던 것과 변함 없이 진행된다. 1부 리그 격인 메인매치와 2부 격인 세미프로리그로 이뤄져있다. 메인매치에선 지역 대항전으로서 관심을 모으고 있는 인천 무비짐 VS 부산 홍진체육관의 3대3 대결과 김상재(진해 정의회관) VS 나카무라 카즈요시(일본 오키나와 마키체육관)의 한일전이 예정되어 있다. 이번 지역대항전의 우승팀은 MAX FC 2회 대회 출전자격이 주어지며 새로운 지역 도전자와 맞붙게 된다. 


MAX FC의 이용복 대표는 "대회가 잠정적으로 연기 됨에 따라 오랫동안 기다린 분들이 많으실 것 같다"며 "이번 대회는 출전하는 선수들, 관람하러 오시는 관객들 모두 만족하는 대회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나타냈다.


국내 입식타격의 부활을 꿈꾸는 MAX FC는 주관 방송사인 IB SPORTS에서 세미프로매치 7경기를 녹화방송하고 메인매치 8경기를 생방송으로 중계한다.


정성욱 기자 mr.sungchong@gmail.com


관련기사


메르스로 MAX FC 연기…이용복 대표 "대회보다 안전이 우선"



MAX FC 01 MAIN MATCH 대진표


1경기[-51kg] 김민지(엑스짐/펀짐) VS 전슬기(대구무인관)


2경기[-65kg] 정지수(안산투혼) VS 김훈재(포항훈련원)


3경기[-73kg] 이지훈(정우관) VS 추정훈(김해JYGYM)


4경기[-67kg] 강민석(부산TEAMJ.U) VS 최광민(투혼타이혼짐)


TEAM MATCH 경기도 대표 인천 무비짐 VS 부산 대표 부산 홍진


5경기[-63kg] 고인수 VS 원용성


6경기[-60kg] 정상진 VS 김현철


7경기[-65kg] 이찬형 VS 손준오


MAIN EVENT


8경기[-55kg] 김상재(진해정의회관) VS 나카무라 카즈요시(마키체육관오키나와)


Posted by 잡학왕
뉴스2015.06.05 20:38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의 확산으로 오는 6일 전북 익산시에서 개최될 예정이던 입식격투기 대회 '맥스 파이팅 챔피언십(MAX FC, MAX FIGHTING CHAMPIONSHIP)이 연기됐다.

지난 4일 전북 순창군에서 메르스 1차 검사 양성 환자가 나왔다고 5일 아침 발표된 후, 도와 시 등 행정 당국에서 각종 행사를 취소하라는 권고가 내려와 MAX FC도 대회를 하루 앞두고 과감히 연기 결정을 내렸다.

MAX FC 이용복 대표는 '랭크5(rank5.kr)'와 인터뷰에서 "오늘 오전 10시까지만 해도 대회를 준비 중이었다. 그런데 어제 순창에서 환자가 발생하면서 전북 지역 전체에 모든 주말 행사가 취소됐다. 대회가 목적이지만 선수들의 안전과 시민들의 안전, 대회를 준비하는 모든 분들의 안전이 우선이라고 생각했다"며 "기대를 해준 팬들에게 죄송하다. 더 잘 하라는 채찍으로 알고 준비를 하겠다. 사태가 진정되면 바로 입식팬들을 찾아뵙겠다"고 약속했다.

메인이벤터 김상재는 "이번 경기를 위해 준비를 많이 했는데 천재지변으로 연기돼 아쉽다. 다음 경기가 있게 되면 다시 한 번 나설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교덕 기자 doc2kyo@naver.com



Posted by 이교덕 기자